일상

'도시와 자연의 동거'… 꿈을 이루어드립니다
  • 글쓴이 관리자
  • 조회수 1846


 

 

집을 장만한 사람들은 대개 ‘내 정원 하나쯤 꾸미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하게 된다. 쾌적한 환경, 건강과 행복에 관심을 쏟는 이들이 늘어나면서 도심 속에서도 푸른 녹음을 꿈꾸게 된 것이다. 옥상정원디자이너는 이런 현대인들의 녹지공간에 대한 꿈을 실현시켜 준다.

조경 회사를 운영하는 이명주 대표는 “특히 삭막한 아파트 단지의 옥상, 요즘엔 그곳에서 텃밭을 가꾸고 채소를 직접 재배하는 등 도시농업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콘크리트 건물에 머무는 사람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건강하게 살고 싶은 바람이 커져 정원디자인을 하려는 사람들이 많아졌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자연으로 놀러 다니는 게 곧 공부”라고 이 직업을 한 마디로 소개했다.

자연을 보고 배우기 위해 전국 방방곳곳을 다니며 수 많은 사람을 만나는 사람들, 옥상정원디자이너. 그들의 직업세계를 알아보고 새로운 창업의 길을 찾아보자.

2014122101000792400029483

아파트 옥상에 만들어진 정원

◇어떤 일을 하나요?

옥상정원디자이너는 건물 및 집 베란다, 옥상 등에 개성 있는 정원을 만들어 사람들이 도시에서도 자연과 함께할 수 있도록 환경 구축을 돕는다.

정원 작업 의뢰가 들어오면 옥상정원 사용자가 왜 옥상정원을 만들려고 하는지 용도나 목적부터 파악한다. 정원 작업을 해야 할 옥상이나 베란다 등이 정해지면 현장 상황을 조사한다. 정원이 들어설 장소의 특성을 파악할 때는 집 또는 건물 전체와 옥상의 관계와 주변 경관, 옥상의 방향, 옥상 주변의 기후, 옥상 주변 토양 타입 등을 전반적으로 살펴보면서 구체적으로 어떤 분위기의 옥상정원이 나올 수 있을지를 설계한다.

이런 과정을 거쳐 시공 일정이 나오면 인공지반 조성, 나무심기, 조경소품설치 순으로 옥상정원을 제작한다. 시공을 할 때는 가장 먼저 건물의 구조 및 신축연도 등을 감안해 인공지반을 조성하는 공사부터 한다.

전문업체에 알려주면 하중을 고려해 방수층과 배수판 등 기초바닥 무게를 조절해 공사를 해준다. 인공지반 조성이 끝나면 건물 하중을 생각해 화단테두리 등을 설치하고, 기초공사를 한 후 나무를 배치해 심는다. 이때 각 식물 본연의 자태가 잘 살아나도록 신경을 써야 하고, 정원 전체가 아름답고 균형있게 잘 배치됐는지 등 디자인적 요소도 고려해야 한다.

옥상정원 관련 서비스는 옥상정원이 만들어지는 초기에 정원 배치 등을 돕는 서비스와 완성된 옥상정원을 주기적으로 관리해주는 서비스 등으로 나뉜다.

◇어떻게 준비하나요? 
2014122101000792400029484

아파트 옥상에 만들어진 정원



우리나라에 가든 디자인 개념이 들어온 지 얼마 안 됐기 때문에, 현재 이 분야를 국내에서 체계적으로 배운다는 게 쉽지는 않다. 현재는 원예, 조경, 식물, 건축 분야 일을 하다가 추가로 지식을 습득해 옥상정원디자이너가 되는 경우가 많다.

옥상정원디자이너가 되려면 식물 관련지식과 재배 노하우가 있어야 한다. 특히 옥상의 특별한 환경을 식물이 잘 자라는 환경으로 바꿀 수 있는 전문적인 기술이 있어야 한다. 단순히 식물을 잘 가꿀 수 있는 수준이 아니라, 옥상을 혁신적으로 바꿔서 녹색 식물이 잘 자랄 수 있도록 만들어내는 능력이 필요하다. 그런 점에서 각종 배수 시설과 스프링쿨러 시설 그리고 토양관리 시스템 등을 잘 구축하고 디자인할 수 있는 기술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기후변화에 따른 식물선택 등 식물에 대한 이해와 함께 건물 트렌드 변화와 정원을 구성하는 바닥과 벽, 시설물, 조명, 분수나 연못 등에 대해 모두 알고 있는 등 다방면의 종합적인 지식도 필요하다.

실제 업무를 하면 옥상의 여건에 맞게 고객의 요구사항을 조정할 수 있는 의사소통능력도 요구된다.

2014122101000792400029481

아파트 옥상에 만들어진 정원

◇이 직업의 현재와 미래는?

옥상정원디자이너는 건설업체, 조경업체, 건축디자인 회사 등에서 일한다. 또 개인 창업을 할 수도 있다.

옥상정원은 불과 몇 년 전만 하더라도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필요성을 느끼지 못했던 분야였다. 하지만 옥상정원을 만들면서 건축물의 가치 상승, 건축물 보호효과, 도시경관 향상, 휴식 공간 제공 등 장점이 많이 부각되면서 여러 빌딩들이 옥상정원을 만들고 있다.

급속한 도시화로 인구가 집중되고, 건축물이 늘어나는 상황에서 옥상정원은 새로운 녹지공간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아파트 주민들이 옥상에 텃밭을 가꾸고 채소를 직접 재배하는 등 옥상을 활용한 도시농업은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옥상정원 등이 이렇게 교육적 효과, 보건휴양 효과, 공간구성 효과, 에너지 절약 효과 등 다양한 효과를 보여주고 있는 상황에서 서울시의 경우는 2002년부터 실시해온 건물옥상녹화사업을 확대 실시하고 있다.

2012년 기준 공공 · 민간건물 중 69개소가 이 사업에 따라 옥상녹화를 했다. 이렇게 정책적으로도 옥상녹화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는 때 옥상정원디자이너의 수요도 계속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이색직업]도심 속에 푸름을 선사하는 마술사, 옥상정원디자이너

 

목록





  • 데이케어센터 설치․지원에 연간 174억 8천 5백만 원 지원
  • 높낮이조절 침대.서울시는 치매 등 노인성 질환 어르신이 집 가까운 곳에서 적절한 돌봄 서비스를 받도록 하고 가족의 부양부담을 덜기 위해 데이케어센터 설치 및 운영에 연간 174억 8500만 원의 예산을 지원한다.서울시에는 298개소의 데이케어센터가 운영 중이며 그 중 187개소가 서울형 데이케어센터로 운영되고 있다....
  • ‘100세시대’ 국민 노후에 대한 고민
  • 통계청 조사에 따르면 100세 이상 인구가 3000명을 넘었다고 한다. 100세 진입을 앞둔 90대 노인들도 15만명을 넘어섰다. 바야흐로, 인간이 100세 넘게 사는 시대가 도래한 것이다. 100세 시대에 건강한 신체와 함께 은퇴 이후의 긴 노후를 뒷받침해 줄 국민연금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기대가 더 크게 될 것이다.1999년 ‘...
  • '도시와 자연의 동거'… 꿈을 이루어드립니다
  •   집을 장만한 사람들은 대개 ‘내 정원 하나쯤 꾸미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하게 된다. 쾌적한 환경, 건강과 행복에 관심을 쏟는 이들이 늘어나면서 도심 속에서도 푸른 녹음을 꿈꾸게 된 것이다. 옥상정원디자이너는 이런 현대인들의 녹지공간에 대한 꿈을 실현시켜 준다.조경 회사를 운영하는 이명주 대표는 ...
  • 100세 이상 어르신 10명 중 8명은 ‘평생 금주·금연
  • 100세인, 지난해 11월 기준 총 3159명으로 집계 …경기도 가장 많아17.5% “식사·옷 갈아입기 등 일상생활 혼자서 충분히 할 수 있다”  100세 이상 고령자(이하 100세인) 10명 중 8명은 평생 금주와 금연을 실천한 것으로 나타났다. 100세인이 꼽은 장수 비결은 절제된 식습관, 규칙적인 생활, 낙천적인 성격 ...
  • 첫페이지
  • 1
  • 2
  • 3
  • 4
  • 5
  • 6
  • 7
  • 8
  • 9